국가과학기술지식정보서비스

이슈로보는R&D

국가적인 현안과 사회적 이슈에 대하여
전반적인 국가R&D 관련 정보를 선별하여 발 빠르게 제공하는 서비스입니다.

#수소폭탄

2016.01.08

수폭·열핵폭탄이라고도 한다. 오늘날은 원자폭탄(우라늄 235와 플루토늄 239의 분열폭탄)을 방아쇠로 하는 고온·고열하가 아니면 융합반응을 일으키지 않기 때문에 열핵무기(熱核武器) 또는 핵융합무기라고도 한다.

전형적인 반응식은 삼중수소와 이중수소가 고온하에서 반응하여 헬륨의 원자핵이 융합되면서 중성자 1개가 튀어나오게 되는 것이다. 이들 수소는 액체 상태의 것을 사용하기 때문에 습식(濕式)이라 한다. 그런데 이것은 냉각장치 등으로 부피가 커서 실용에는 적합하지 않다. 따라서 리튬과 수소의 화합물(고체)을 사용하는 건식(乾式)이 개발되었다. 그 반응의 예를 들면 중수소화 리튬이 고온하에서 중성자의 충격을 받으면 헬륨과 2중수소와 삼중수소가 생성되고, 다시 이중수소와 삼중수소가 융합하여 헬륨이 생겨나고, 중성자가 튀어나오게 되는 식이다. 수소폭탄의 반응에는 임계량(臨界量)이 없으므로 이론적으로는 대형화·소형화가 가능하다.
[네이버 지식백과] 수소폭탄 [hydrogen bomb, 水素爆彈] (두산백과)

연관키워드

#핵융합 #수소 #핵반응 #우라늄 #소형화 #소득 #연구위원 #은퇴 #확보

관련 이슈

  • 최근관련 이슈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