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과학기술지식정보서비스

이슈로보는R&D

#타우 단백질

2020.01.06
타우 단백질 이미지
ⓒGettyImagesBank

알츠하이머병과 관련된 신경 섬유 얽힘에 주로 관여하는 단백질. 이 물질의 혈중 농도가 동일 연령군의 정상치보다 높은 경우에는 치매가 생길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최근에 보고되고 있다. 미국 캘리포니아대 길 라비노비치 교수는 타우 단백질이 많이 쌓여있던 장소에서 뇌 조직이 위축하기 시작한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타우가 쌓이는 곳과 양을 알면 그 부위에서 뇌 조직이 위축될 것인지 여부와, 알츠하이머 치매를 유발할 만큼 위험한지 훨씬 정확하게 예측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연관키워드

#알츠하이머병 #치매 #타우 #신경퇴행 #뇌졸중
  • [동아사이언스] 타우 단백질, 치매 예측 1년 더 앞당긴다
      2020.01.02
    미국 과학자들이 기존에 치매 유발 단백질로 알려진 베타아밀로이드보다 상대적으로 덜 알려진 타우 단백질이 치매 예측에 더 유용하다는 연구 결과를 내놨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캘리포니아대 길 라비노비치 교수 연구팀은 기존 연구자들이 주목했던 베타아밀로이드 단백질보다 타우 단백질을 측정했을 때 알츠하이머 치매 발생 여부를 최소 1년 이상 미리 예측 ...
  • 치매치료 타겟으로 뜨는 '타우', 지는 '아밀로이드'
      2020.01.04
    베타 아밀로이드가 치매의 주범이라는 일명 '아밀로이드 이론'이 무너지자, 그간 차순위로 밀려나 있던 '타우(tau) 단백질'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지난달 30일 미국신경학회(AAN) 학술지 '신경학(Neurology)' 온라인판에는 알츠하이머병 분야에서 그간 정설로 여겨져 왔던 베타 아밀로이드에 관한 이론을 전면 뒤집는 연구 결과가 발표돼 ...
닫기